총서

[교양총서] 자본론 함께 읽기

| 저자: 박승호

| 출판사: 한울

| 출판일 : 2016.12.16

| 책 소개:

‘헬지구’의 ‘흙수저’들을 위한
마르크스의 예리한 처방

『자본론』은 자본주의 사회의 운동법칙을 상품, 화폐, 잉여가치, 임금 등의 개념을 통해 논리적으로 알려주는 경제서이자 자본주의의 일대기를 역사적으로 서술한 역사서다. 신자유주의가 심화되면서 국내외적으로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는 오늘날 『자본론』의 분석과 통찰은 여전히 유효하지만, 많은 사람이 『자본론』을 읽기 어렵다고 생각하거나 마르크스주의를 한물간 이론으로 여기는 경향이 적지 않다.

저자는 이러한 편견을 바로잡고자 마르크스 본연의 관점에 집중한 『자본론』 해설서를 내놓았다. 이를 위해 마르크스의 마지막 교정본으로 알려진 불어판을 부분적으로 참조했고, 독자들이 조금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제8편을 먼저 배치했다. 또한 『자본론』의 경제학적 가치에 집중하는 대부분의 관련 입문서와 달리, 역사유물론과 인간해방사상의 관점에서 마르크스의 사상을 총체적으로 다루는 데 집중했다.

| 온라인 서점: 다음